Cheikh Ndiaye
Rio Movie Theater, Lakota 2017 Multiple technique on canvas 200 x 203 cm (78.7 x 79.9 in) © Cheikh Ndiaye
Through the visual interpretations of anthropology and architecture, Cheikh Ndiaye (b. 1970) alludes to the socio-political history of Urbanism in Senegal in the context of rapid economic development— the era of post-independence. This detail-oriented documentation of Ndiaye’s body of work bears witness to the constant physical and political changes that the artist experiences and observes. The archival nature of Ndiaye’s work acts as a record of the cultural changes in African modernity mirrored through architectural form. The municipal planning in Dakar, which failed to harbor the overwhelming number of inhabitants post-independence, led to the abandonment of communal spaces. While no longer serving their intended purposes, these otherwise functioning spaces act as specular devices of current affairs. This portrayal of abstracted forms within figuration through bright and vibrant colors reflects the duality of urban space as both private and public. Disparity between visual subject and emotive content adds multifaceted layers to the paintings, veiling a sense of somber uncertainty. Branching out from a two-dimensional approach, Ndiaye works across various mediums including installation, film, and photography as a form of enquiry. By subverting the gallery space with dispossessed objects, he introduces the concept of ‘defamiliarization’ in an attempt to redefine the functionality of architecture within Africa. The transformation of surrounding spaces is achieved through the exertions of independency of familiar objects placed in a different context. Familiar objects, which inhibit independent agency, are placed in a different context as a way of transforming the surrounding spaces—objects with an agenda of their own are mobilized to define the societal commentary. Born in Dakar, Senegal, Cheikh Ndiaye graduated from École Nationale des Beaux-arts de Dakar and the École Nationale Supérieure des Beaux-Arts in Lyon, France. Ndiaye has shown his work internationally at Centre Pompidou, Paris, France; Fondation Blachère, Apt, France; and Dak’Art Biennale, Dakar, Senegal. He has held solo exhibitions at La Maréchalerie Centre d'Art Contemporain, Versailles, France; Musée Africain de Lyon, Lyon, France; and more. His works are included in the permanent collections of Centre Pompidou, Paris, France; Centre National des Arts Plastiques (CNAP), Paris, France, FRAC Grand Large, Dunkerque, France; Frac des Pays de la Loire, Carquefou, France, and KADIST Art Foundation, Paris, France. Cheikh Ndiaye was the recipient of the Marin Prize for Painting in Paris, France in 2013, the Natulis Art Temporary Prize in Berlin, Germany in 2012 and the Linossier Prize in France in 2008. In 2019, his installation Hippocampus – first realized at La Maréchalerie – was selected for the Havana Biennale, and his installation Blancheur rigide dérisoire en opposition au ciel was selected for the 56th International Exhibition of the Venice Biennale in 2015. Most recently, Ndiaye's work was included in Sanguine. Luc Tuymans on Baroque at Fondazione Prada in Milan, Italy. Cheikh Ndiaye currently lives and works in Dakar, Senegal and New York, NY. Cheikh Ndiaye (b. 1970, Dakar, Senegal)는 다양한 양식의 건축물 틈에 살아가는 사람들의 일상과 본인이 직접 경험한 서아프리카의 풍경을 통해 독립 이후의 세네갈을 세부적으로 기록한다. Ndiaye는 근대화를 겪은 자국의 끊임없는 사회 정치적 변화 속에서 평범하게 하루하루를 지내는 사람들의 모습을 세세히 표현한다. 건축물이라는 특정 대상이 작품 중심에 자리하게 된 이유는 서아프리카의 변화무쌍한 건축 역사에서 비롯한다. 독립 직후 세네갈의 수도인 Dakar로 인구가 몰리기 시작하자 정부에서는 이들을 수용할 수 있도록 공공주택을 세웠지만 급격히 늘어나는 수를 감당할 수 없게 되었고 새로운 도시계획은 실패로 이어졌다. 공공장소라는 개념이 서서히 사라졌고 독립 후에 지어진 건물 중 대다수는 원래 목적과는 다른 용도로 사용되기 시작했다. 작가는 이러한 현상을 주제로 품고 그 안에서 느껴지는 미묘한 감정에 차이를 시각적으로 재해석함으로써 세네갈의 사회적 상황을 드러낸다. 구상 속에 추상, 밝은 화려함 속에 단조로움을 통해 개인과 공공의 양면을 담고 있는 도시의 이중성을 작품 안에 반영한다. 시각적 요소와 작품의 주제 사이에서 느껴지는 괴리감은 그림 내에 다면성을 한층 더하고 내면에 감춰진 불안감을 엿볼 수 있는 역할을 한다. 작가는 회화 뿐만 아니라 설치, 필름, 사진 등 다양한 매체를 활용하여 작품 활동을 한다. 갤러리 공간 내에서 일상적인 사물 혹은 버려진 사물을 전시하며 ‘defamiliarization’—익숙한 사물이나 관념을 새로운 방식으로 표현하여 보는 이로 하여금 낯선 느낌이 들도록 하는 예술적 개념—을 소개한다. Cheikh Ndiaye는 다카르의 École Nationale des Beaux-arts de Dakar와 리옹의 École Nationale Supérieure des Beaux-Arts에서 수학하였다. 그는 Centre Pompidou (Paris), Fondation Blachère (Apt), Dak’Art Biennale (Dakar) 등 세계 곳곳의 미술 기관에서 전시하였고 La Maréchalerie Centre d'Art Contemporain (Versailles), Musée Africain de Lyon (Lyon)에서 개인전을 열었다. 작가의 작품은 현재 Centre Pompidou (Paris), Centre National des Arts Plastiques (Paris), Fondation Blachère (Apt), FRAC Grand Large (Dunkerque), Frac des Pays de la Loire (Carquefou), KADIST Art Foundation (Paris)에서 소장되었다. 2013년에는 Marin Prize for Painting in Paris를, 2012년에는 Natulis Art Temporary Prize를, 2008년에는 Linossier Prize를 수상하였다. 2019년에는 La Maréchalerie에서 처음 전시했던 <Hippocampus>가 Havana Biennale에서 선정되었고 2015년에는 제 56 회 베니스 비엔날레 국제 미술전에 작가의 설치작<Blancheur rigide dérisoire en opposition au ciel>이 선정되었다. 최근에는 Luc Tuymans가 Fondazione Prada (Milan)에서 기획한 «Sanguine. Luc Tuymans on Baroque»에 전시 되었다. Cheikh Ndiaye는 세네갈, 다카르와 미국, 뉴욕에서 살며 활동하고 있다.